‘강철부대2’ 김희철, “이렇게 즐거워하는 걸 처음 봤어요” 강철부대원들 함박미소 짓게 한 ‘그것’은?

강철부대원들을 헛웃음 짓게 한 사전 미션의 정체는 무엇일까.

12일(오늘) 밤 9시 20분 방송되는 SKY채널과 채널A의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2’ 8회에서는 동반 탈락 부대가 결정되는 연합전의 본격적인 시작에 앞서 강력한 베네핏이 걸린 사전 미션이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동반 탈락 팀을 가릴 연합 미션을 치르기 위해 버스에 올라탄 강철부대원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의문의 장소에 도착한 강철부대원들은 눈앞에 놓인 뜻밖의 ‘그것’에 함박웃음을 터트리는가 하면, 김희철은 “이렇게 즐거워하는 걸 처음 봤어요”라며 덩달아 기뻐한다고.

이어 함께 저녁 식사에 나선 SART(특수탐색구조대대)와 해병대(해병대특수수색대)는 연합전 종목에 대해 추측한다. 해병대 구동열이 “물이 한번 나올 때가 됐지”라고 해상 미션을 예상하자, SART 전형진은 “해상은 걱정 없고”라며 강한 자신감을 드러낸다는 후문이다.

대망의 연합 미션 당일, 팀별로 도열한 강철부대원들 앞에 등장한 최영재는 강력한 베네핏이 걸린 사전 미션을 선포한다. 한편 예상치 못한 사전 미션의 정체에 특전사(육군 특수전사령부) 장태풍은 “현역 때도 그런 건 안 할 텐데”라며 당황스러운 기색을 감추지 못한다고 해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과연 강철부대원들의 입꼬리를 한껏 끌어올린 ‘그것’과 돌발 사전 미션의 정체는 무엇인지 본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SKY채널(4월 29일부터 ENA채널로 변경)과 채널A의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2’ 8회는 12일(오늘)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SKY채널, 채널A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