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크스의 연인’ 서현-나인우, 바라만 봐도 가슴 설레는 투 샷 공개!

서현과 나인우가 ‘징크스의 연인’을 통해 환상의 커플로 변신한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연출 윤상호/ 극본 장윤미) 측은 두 주연 배우 서현(슬비 역)과 나인우(공수광 역)의 투 샷 스틸을 공개, 기대감을 상승시켰다.

‘징크스의 연인’은 불행한 자신의 삶을 숙명으로 여기고 순응하며 사는 한 인간 남자와 저주를 풀기 위해 미지의 세상 밖으로 뛰어든 여신이 잔혹한 운명을 뛰어넘으며 펼치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서현은 극 중 자신의 손에 닿은 사람의 미래가 보이는 신비로운 능력을 지닌 ‘슬비’ 역을 맡아 활약할 예정이다. 슬비는 공수광(나인우 분)과 꿈같은 하루를 보낸 이후 자신이 경험하지 못한 세상에 대해 꿈을 품게 되는 인물이다. 반면 나인우가 열연하는 ‘공수광’은 슬비를 만난 그날 이후로 모든 것을 잃어버리고 예전과는 완전히 다른 삶을 살게 되는 캐릭터라고. 사랑과 운명을 둘러싼 두 사람의 신비로운 이야기가 어떻게 펼쳐질지 첫 방송이 더욱 기다려지고 있다.

오늘(12일) 공개된 스틸에는 동화 속에서 튀어나온 듯한 서현과 나인우의 투 샷이 담겼다. 어린아이처럼 천진난만한 미소로 ‘행운의 여신’ 슬비 캐릭터에 스며든 서현과, 훤칠한 키와 ‘만찢남’ 비주얼로 여심을 설레게 하는 나인우의 모습은 완벽한 비주얼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며 눈길을 끈다.

이처럼 ‘징크스의 연인’은 서현과 나인우의 투 샷만으로도 올여름을 달아오르게 할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또한, 독특하고 유쾌한 설정과 각양각색의 개성을 자랑하는 명배우들의 대거 포진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가슴을 뛰게 하고 있다.

서현과 나인우의 설레는 러브스토리는 오는 6월 첫 방송 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제공: 빅토리콘텐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