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적메이트' 김정은 “김정민, 100점짜리 동생” 눈물샘 폭발

'호적메이트' 김정은과 김정민의 애틋한 자매애가 공개된다.

5월 17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호적메이트’ (기획 최윤정, 연출 이경원, 정겨운) 18회에서는 언니 김정은의 일일 매니저 체험에 나선 김정민의 하루가 그려진다.

이날 김정민은 김정은의 매니저로서 온종일 언니의 스케줄에 동행한다. 운전은 물론 시구 스케줄이 있는 김정은을 위해 관련 레퍼런스를 준비하고, 유니폼을 비롯한 소품들을 하나하나 준비하는 등 일일 매니저로서 맹활약한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김정은은 아직 매니저 업무가 어색한 김정민에게 폭풍 잔소리를 하고, 끊임없이 답답함을 표출해 웃음을 안긴다. 김정민은 그런 언니에게 ‘릴렉스~’를 외치며 너스레를 떨어 또 한 번 폭소를 유발한다.

하루종일 티격태격하던 자매는 이날 서로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고백할 예정이라고. 김정은은 하루를 되돌아보며 동생이 아닌 ‘매니저’ 김정민에 대한 살벌한 평가를 이어간다. 그러나 매니저가 아닌 ‘동생’ 김정민과 같이 나눈 순간들을 천천히 떠올린 뒤에는 “같이 다니는 게 되게 좋더라. 동생으로는 100점을 주고 싶다”라며 눈물을 보인다.

김정민 역시 언니에 대한 진심을 고백하며 뭉클함을 안길 예정. 과연 김정민이 눈물을 글썽이며 꺼내 놓은 속마음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안긴다.

김정은-김정민 자매의 좌충우돌 하루와 서로에 대한 진심은 5월 17일 화요일 밤 9시 MBC ‘호적메이트’ 18회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MBC ‘호적메이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