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부대2’ 특전사, 마지막 한판 승부! 실전 방불케 한 大접전→UDT 꺾고 우승 차지할까?

특전사(육군 특수전사령부)가 최고의 특수부대 타이틀에 도전한다.

오늘(24일) 밤 9시 20분 방송되는 채널A와 ENA채널의 예능 프로그램 ‘강철부대2’ 14회에서는 특전사 부대원들의 마지막 한판 승부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UDT(해군특수전전단)에 이어 특전사의 결승 미션 ‘작전명 누리호’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특전사 성태현은 “이제 두 번 다시 돌아오지 않을 마지막 기회이니 역전하겠다. 뒤집어엎겠다”라며 우승을 향한 비상한 각오를 전한다.

특전사 부대원들은 실전을 방불케 하는 치밀한 작전으로 미션에 임한다고 해 과연 베네핏 없이 UDT를 꺾을 수 있을지 긴장감을 한껏 끌어 올린다. 그런가 하면 폭탄 제거까지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특전사 성태현 대원에게 예상치 못한 돌발 상황이 발생해 위기에 봉착한다.

그뿐만 아니라 특전사는 요인을 안전하게 퇴출해야 하는 과정에서 대항군의 기습 공격으로 위기에 몰린다고 해 과연 결승 미션을 무사히 성공시킬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역대급 고난도 결승 미션을 마친 특전사는 “대항군 장난 아니다. 많기도 많았는데 다들 잘한다”라고 말해 최종 미션 결과에도 이목이 집중되는 상황. MC 군단은 막상막하 실력으로 불꽃 튀는 대결을 펼친 특전사와 UDT의 마지막 미션에 감탄을 자아냈다고 해 과연 어떤 부대가 ‘최강의 특수부대’ 타이틀을 안게 될지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상승시키고 있다.

한편, 채널A와 ENA채널의 예능 프로그램 ‘강철부대2’ 14회는 오늘(24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채널A, ENA채널 예능 프로그램 <강철부대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