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뭉쳐야 찬다2' 출격…조기 축구 도전한다
황희찬/ 사진제공=비더에이치씨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한국 프리미어리거 14호 '코리안 황소' 황희찬이 '어쩌다벤져스'를 만난다.

JTBC '뭉쳐야 찬다 2' 측은 25일 "현역 프리미어리거 황희찬이 출격, '어쩌다벤져스'와 특별한 만남이 펼친다"라고 밝혔다.

앞으로 '어쩌다벤져스'는 글로벌 축구 스타와 함께 전국 제패라는 목표를 향한 전력 강화에 힘쓴다. 첫 번째 글로벌 축구 스타는 바로 대한민국 국가대표이자 영국 프리미어리그 울버햄튼 윈더러스FC에서 활약 중인 황희찬. 손흥민에 이어 대한민국에서 14번째로 프리미어리거가 된 황희찬은 이번 기회를 통해 처음으로 국내 조기 축구에 발을 들인다고.

이에 '어쩌다벤져스'의 특급 용병이 되어 조기 축구 데뷔전을 치르게 된 황희찬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한국인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데뷔전에서 데뷔골을 터트렸던 그가 험난한 조기 축구 데뷔전에서도 골을 터트릴 수 있을지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황희찬의 출연분은 6월 중 방송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