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 한 바퀴', 7월9일 시즌1 막방…김영철 하차
배우 김영철/KBS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김영철이 KBS 1TV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이하 '동네 한 바퀴')에서 하차한다.

28일 KBS 관계자는 뉴스1에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 오는 7월9일 시즌1을 끝낸다"라며 "김영철은 시즌 1까지 참여하고 드라마에 전념하겠다는 뜻을 밝혔다"라고 전했다. 후임자 및 시즌 2 일정은 미정이다.

지난 2018년 11월 처음 방송을 시작한 '동네 한 바퀴'는 속도의 시대에 잃어버리고 살았던 동네의 아름다움, 오아시스 같은 사람들을 보물찾기하듯 동네의 숨은 매력을 재발견하며 팍팍한 삶에 따뜻한 위안을 전하는 도시 기행 다큐멘터리로 마니아층을 형성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약 4년 가까이 '동네 한 바퀴'를 터줏대감처럼 지켜온 김영철은 시즌 1 마무리와 함께 아쉬운 작별을 고하게 됐다.

'동네 한 바퀴'는 오는 7월9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1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