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지훈, 신곡 '니가 나였더라면' 발매... 순정만화 스토리 '눈길'

[제니스뉴스=이소희 기자] 가수 노지훈이 신곡을 발매했다.

노지훈은 16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감(感)'을 발매하고 1년 7개월 만의 공백을 깼다.

타이틀곡 '니가 나였더라면'은 사랑하는 그녀에게 전하고 싶은 마음을 솔직하고 사랑스러운 가사로 옮긴 알앤비(R&B) 팝 장르 곡으로, 잔잔한 멜로디에 노지훈의 달콤한 음색이 녹아 든 설렘 충만한 러브송이다.

앨범과 함께 공개된 뮤직비디오에는 눈은 보이지 않지만 순수한 내면을 가진 그녀에게 첫 눈에 반해버린 노지훈의 달콤한 사랑 이야기가 담겼다. 노지훈은 큰 키와 서글서글한 비주얼, 그리고 로맨틱 순정남의 훈훈한 ‘남친 포스’를 여과 없이 드러냈다. 상대 여배우는 신예 차세영으로, 노지훈과 함께 한 편의 순정만화 같은 호흡을 보여줘 눈길을 끈다.

한편 노지훈은 오는 17일 오후 Mnet '엠 카운트다운'에 출연, 신곡 '니가 나였더라면' 첫 컴백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