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있지(ITZY) 예지, “‘달라달라’ 속 랩 파트, 지코 레퍼런스로 삼았다” 데뷔곡 비하인드 밝혀

있지(ITZY) 예지가 데뷔곡에 얽힌 이야기를 전한다.
 
오늘(6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최근 컴백한 지코와 있지(ITZY)의 예지, 채령, 유나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이들은 자유분방한 에너지를 맘껏 발산하며 형님들과 풍성한 웃음을 만들어낼 예정이다.
 
이날 예지는 데뷔곡 ‘달라달라’의 ‘My Life 내 맘대로 살 거야 말리지 마’ 랩 파트와 관련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풀어낸다. 예지가 “지코를 레퍼런스 삼아 나의 색깔을 섞었다”라고 했는데, 이에 형님들은 두 사람이 서로 ‘달라달라’의 랩 파트를 주고받는 걸 보고 싶다며 즉석 랩 배틀을 제안한다. 예지는 “참고는 했어도 이제 내 파트야!”라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선공을 날린 반면, 지코는 능숙하게 받아칠 것 같다는 예상과는 다르게 허술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또한 예지와 채령, 유나는 “데뷔 초 지코의 영향을 많이 받아 고마운 마음으로 선물을 준비했다”라며 지코의 노래 ‘아티스트(Artist)’ 커버 무대를 선보인다. 이에 더해 ‘아는 형님’에서만 볼 수 있는 스페셜 무대를 구성해 흥을 돋울 예정이다.
 
지코와 있지(ITZY) 예지, 채령, 유나의 색다른 케미와 남다른 예능감은 오늘(6일) 저녁 8시 40분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