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룹] 중전 김혜수의 왕실 교육 비책은 바로 이것?! 관계성 포스터 및 오브젝트 포스터 주목!

조선 왕실 교육 전쟁의 선봉장에 설 궁중 대표 사모들의 비책이 공개됐다.

오는 10월 15일 토요일 밤 9시 10분 첫 방송될 tvN 새 토일드라마 ‘슈룹’(극본 박바라/ 연출 김형식/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하우픽처스)에서 중전 화령(김혜수 분)부터 대비(김해숙 분), 황귀인(옥자연 분), 태소용(김가은 분)까지 궁중 사모들의 특별한 교육 비책을 담은 포스터로 이들의 치열한 경쟁과 번뜩이는 전략을 알리고 있다.

앞서 3차 티저 영상에서는 자식의 학문 향상을 위해서라면 그 어떤 비법도 공수해올 궁중 사모들의 놀라운 교육열이 그려졌다. 그 중 중전 화령만은 비협조적인 대군들 태도에 골머리를 앓지만 의지가 꺾이기는커녕 승부욕을 활활 불태워 이 불꽃 튀는 대결에서 살아남을 방도가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물씬 일으켰다.

이번에 공개된 관계성 포스터 및 오브젝트 포스터에서는 자식을 가장 높은 곳에 세우기 위한 각 궁중 사모들의 비법을 담고 있다. 알짜배기 정보들이 한가득 담겨있을 것 같은 서책의 콘셉트 속 조선 왕실 교육 비책이라는 제목과 비법별로 분류된 체계가 흥미를 끈다.

특히 좀 더 면밀하게 살펴보면 각 집마다 추구하는 전략과 방침을 엿볼 수 있다. 간택 후궁의 수장 황귀인의 비책은 ‘백비탕’, 명문가 출신답게 귀한 재료와 남다른 정성이 돋보인다. 아들 의성군(강찬희 분)을 통제하는 듯한 강압적인 포즈는 이 모자(母子)의 수직적인 관계 구도를 예측, 황귀인이 주는 백비탕을 고이 받드는 의성군에 눈빛에서도 독기가 묻어난다.

승은후궁의 수장 태소용과 아들 보검군(김민기 분)의 분위기는 황귀인네와는 대조적이다. 태소용 뒤에 서서 책을 펼쳐 든 보검군의 모습은 스스로 알아서 잘 하는 아들을 의미, 태소용의 면면에 흐뭇한 미소가 번지는 이유를 짐작게 한다. 비책 ‘지식법’은 왠지 따라 해 보고 싶은 비기(祕器)처럼 여겨져 이것이 모범생 보검군을 키운 비결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렇다면 황귀인과 태소용의 롤모델인 대비의 비책은 무엇일지 더욱 궁금해지는 터. 대비의 비책은 이름도 비범한 ‘제왕학 개론’, 지식과 정성을 넘어 제왕으로 가는 길의 ‘A to Z’를 알려줄 것 같은 견고한 체계가 느껴진다. 대비는 귀인의 품계로 서자인 이호(최원영 분)를 성군으로 만든 살아있는 성공 신화이기에 경험자의 노하우에 더 큰 관심이 쏠린다.

백비탕부터 제왕학 개론까지 내로라할 비책들이 쏟아지는 가운데 중전 화령은 ‘공진단’을 비책으로 꼽아 물음표를 세운다. 심지어 수북하게 쌓인 서책과 공진단은 대군들의 몫이 아닌 화령의 것. 공진단을 오독오독 씹어 삼키며 서책을 읽고 있는 화령의 모습이 신선하면서도 의문을 자아낸다.

최고의 보약으로 기력 회복에 노력을 기울이고 책 속에서 직접 지혜를 탐구하려는 화령이 과연 거센 궁중 내 비바람을 견디고 어떤 해법을 얻어낼지 주목되는 상황. 화령의 노력이 사고뭉치 대군들에게 깨달음을 줄 수 있을지도 지켜볼 부분이다.

이렇듯 ‘슈룹’은 우산의 옛말을 뜻하는 슈룹의 언어적 의미와 자식을 향한 사랑을 함축적으로 담은 1차 포스터를 시작으로 중전 화령의 매력과 독특한 세계관을 보여주며 흥미를 돋우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저마다의 비책으로 왕실 교육 전쟁에 참전하는 궁중 사모들의 경쟁은 색다른 재미를 유발해 오는 10월 15일(토) 밤 9시 10분에 첫 방송될 tvN 새 토일드라마 ‘슈룹’을 향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사진 제공: tv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