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수저] 육성재, 정채연 노리는 정체불명 괴한 쫓아 추격! 정채연에게 닥친 위기! 그녀를 위협하는 괴한의 정체는?

‘금수저’ 속 육성재와 정채연이 오묘한 관계를 이어간다.

MBC 금토드라마 ‘금수저’(극본 윤은경, 김은희/ 연출 송현욱, 이한준/ 제작 삼화네트웍스, 스튜디오N) 2회는 전국 가구 기준 시청률 7.4%(닐슨 코리아 기준)를 기록하며 시청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육성재(이승천 역)가 자신을 괴롭히던 장군 일당에게 총을 겨누는 장면은 순간 시청률 10.2%(닐슨 코리아 기준)를 기록, 최고의 순간을 장식하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선사했다.

30일(오늘) 방송되는 3회에서는 이승천(육성재 분)이 나주희(정채연 분)에게 닥친 위기를 감지하며 정체불명의 괴한을 쫓아 추격한다.

‘금수저’ 측이 이날 공개한 사진 속 주희를 애타게 찾아 나서는 승천의 모습이 포착됐다. 늦은 밤 골목길을 걸어가는 주희는 누군가에게 쫓기듯 뒤를 의식하며 극한의 긴장감을 선사한다. 이때 의문의 사내가 주희를 덮치고 입을 틀어막은 뒤 목을 조르기까지 하는 등 위기 상황에 직면하게 된다.

승천은 주희를 공격한 남자와 맞닥뜨리게 되고 두 사람은 엎치락뒤치락 격한 몸싸움을 펼치며 눈을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괴한의 정체를 알아차린 주희는 승천에게 그 남자와 얽히게 된 사연을 털어놓는다. 주희에게 해를 가한 남자의 정체가 궁금해지는 가운데 승천은 주희를 향해 위로의 말을 건넨다. 하지만 주희는 태용으로 바뀐 승천인 줄도 모른 채, 낯설게만 느껴지는 태용의 모습에 당황해하기도. 또한 승천은 의미심장한 말들로 주희를 혼란스럽게 하는 등 복잡 미묘한 기류를 형성한다.

이승천, 나주희 캐릭터의 다채로운 감정 변화를 세심하게 그려낼 육성재와 정채연의 모습은 30일(오늘) 밤 9시 45분에 방송되는 MBC 금토드라마 ‘금수저’ 3회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 플러스(+)와 웨이브(Wavve)에서도 만날 수 있다.

사진 제공: MBC 금토드라마 <금수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