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 민우혁, 포니 시절 데뷔곡 ‘숙녀에게’ 깜짝 무대에 흑역사(?) 소환! ‘웃음 폭발’

배우 민우혁이 일본 팬들과 만난다.

16일(오늘) 토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김윤집, 이준범, 이경순, 김해니 / 작가 여현전 / 이하 ‘전참시’) 264회에서는 민우혁의 첫 일본 단독 팬미팅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민우혁은 일본 단독 팬미팅을 위해 긴장과 설렘을 가득 안고 공연장으로 향한다. 민우혁은 현장에 도착하자마자 간단하게 목을 풀고 아내이자 회사 대표인 이세미, 그리고 예리 매니저의 든든한 서포트 속에 리허설을 진행한다. 이세미는 무대 및 음향 등을 꼼꼼하게 체크하고 매니저 또한 든든하게 뒤를 받치며 팬미팅 준비에 박차를 가한다.

본 무대에 오르기 전, 메이크업을 받던 민우혁은 20여년 전 ‘포니’로 데뷔했던 시절을 회상하며 흑역사(?)를 소환하게 되는데, 이날 팬미팅 무대에서는 그의 데뷔곡 ‘숙녀에게’의 원곡 버전을 깜짝 선보인다고 해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팬들의 열렬한 환호로 긴장이 풀린 민우혁은 ‘투 머치 토커’ 모먼트가 발동, MC도 당황할 만큼 쉼 없이 토크를 이어가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곧이어, 민우혁은 ‘지금 이 순간’을 열창하며 본격 귀 호강 무대를 선보여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물들일 예정이다.

웃음과 감동이 공존하는 민우혁의 첫 일본 단독 팬미팅 현장은 16일(오늘) 토요일 밤 11시 10분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