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 "나는 보컬리스트 아닌 싱어송라이터"

[제니스뉴스=이소희 기자] 가수 박원이 홀로서기를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

11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메이크어스 본사 카페테리아에서 박원 정규 1집 앨범 ‘라이크 어 원더(Like A Wonder)’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박원은 원모어찬스가 해체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이번 앨범에 그 이야기가 담겨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나는 보컬리스트가 아니라 싱어송라이터라는 것을 알려주고 싶었다. '박원이 혼자서도 음악을 잘 할 수 있는 능력이 있는 사람이구나' 느끼셨으면 좋겠다"라고 답했다.

이어 차이점을 묻는 말에는 "아직 솔로로 활동을 해보지 않았지만, 혼자 결정할 수 있고 움직일 수 있기 때문에 편한 부분도 있다. 하지만 그만큼 책임져야 하는 부분도 있어서 어깨가 무거운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원은 지난 2010년 듀오 원모어찬스(One more Chance)로 데뷔했다. 팀 해체 후 박원이 첫 홀로 서기를 위해 발매한 정규 1집 앨범 '라이크 원더'는 오는 12일 정오 공개된다.

새 앨범 ‘라이크 어 원더’에는 타이틀곡 ‘우리 둘이’를 비롯해 ‘5분만’ ‘이럴 거면 헤어지지 말았어야지’ ‘나를 좋아하지 않는 그대에게’ ‘밤새도록’ ‘오 그대여’ 등 총 12개의 트랙이 수록됐다.

 

사진=메이크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