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창의, 뮤지컬 '레베카' 연습현장 찾아온 특별 선물로 '활력 UP!'

[제니스뉴스=임유리 기자] 배우 송창의가 팬들의 전폭적인 지원사격에 활력을 제대로 충전했다.

지난 19일 송창의의 일본 팬들은 뮤지컬 '레베카'의 연습 현장을 찾아 간식차 선물로 전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응원에 나섰다. 또한, 지난 24일에는 국내 팬들이 커피차로 지원사격을 이어가 그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특히 이날 송창의의 팬들은 커피와 간식, 샌드위치 등을 준비하는 따뜻한 마음 씀씀이로 연습현장에 있던 모든 사람들의 사기를 제대로 충전했다는 후문이다.

이에 송창의는 팬들의 마음에 보답하기 위해 커피를 들고 가을 남자의 분위기를 한껏 풍기는 인증샷을 남겨 훈훈함을 더했다.

또한 송창의는 “오랜만에 서는 무대라 긴장이 많이 됐는데 이렇게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주셔서 더욱 힘이 난다. 생각지도 못한 선물에 배우들과 스태프들도 정말 고마워했다”며 “보답하는 길은 좋은 무대를 보여드리는 일인 것 같다. 열심히 할 테니 기대 부탁드린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송창의는 최근 뮤지컬 ‘레베카’를 통해 1년 여 만에 뮤지컬 무대에 서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레베카’에서 ‘막심 드 윈터’ 역을 맡아 영국의 상류층 신사로 분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막심 드 윈터’는 극이 진행될수록 급격한 심리변화를 겪게 되는 인물이기에 송창의가 그려낼 인물에 기대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한편 송창의가 출연하는 뮤지컬 ‘레베카’는 오는 12월 2일 부산 첫 공연을 시작으로 광주, 대전을 거쳐 2016년 1월 6일부터 3월 6일까지 예술의 전당 오페라 극장에서 공연된다.

 

사진=WS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