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팬클럽이 최전방 GOP에 기증한 북카페 개장...훈훈함 가득

[제니스뉴스=이소희 기자] 가수 김재중 팬클럽이 기증한 북카페가 문을 열었다.

김재중 팬클럽이 김재중이 속했던 1사단에 기증한 '국군장병을 위한 사랑의 북카페’가 지난 21일 개장했다.

이 도서관은 김재중 팬클럽 '까칠한 히어로즈 누나들'이 최전방 혹한 속에 근무하고 있는 장병들의 휴식과 지적활동이 유지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기증했다.

기부처를 선정하는 과정에는 김재중의 입김이 닿았다. 현역 복무중인 일병 김재중이 자신이 훈련소 시절을 보냈던 1사단과의 인연을 떠올리며, 그 중 가장 고된 최전방 gop에 보내줄 것을 권유한 것이다.

콘테이너 도서관 내부에는 책장, 책상과 같은 시설이 갖춰져 있다. 기본적인 냉온방 설비는 물론, 혹한의 환경을 고려하여 온돌까지 설치돼 장병들을 위한 세심한 배려가 돋보인다. 또한 김재중 팬들이 기증한 500여 권의 책들과 CD, DVD, 그리고 오디오 세트도 함께 마련됐다.

1사단 이승오 대령은 "독서 카페를 기증해 주신 것에 감사하다. 최전방에 근무하는 용사들을 기억하고 지지해주시는 것에 큰 기쁨과 감사를 표한다"고 전했다.

한편 김재중 팬클럽 '까칠한 히어로즈 누나들'은 아름다운재단의 소년소녀가장 후원 및 장학기금 운영과 불평등 아동급식을 위한 급식비 지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베이비박스 후 캠페인 등에 꾸준히 기부하면서 바람직한 팬클럽 활동을 이어왔다.

 

사진=1사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