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국∙박민영 완판남녀 등극, 이젠벅 광고 효과 톡톡

[제니스뉴스=김수진 기자] 아웃도어 브랜드 이젠벅(ISENBERG)이 서인국과 박민영의 새 TV 광고 방영 이후 판매량 급증으로 2차 리오더를 진행했다.

광고 속 서인국과 박민영이 입은 ‘옐로우스톤 와펜 재킷’과 ‘트위드 재킷’은 21일 광고 방영 이후 전주 대비 판매량이 2배 가까이 증가해 조기 완판이 예상된다.

‘옐로우스톤 와펜 재킷’은 미국 옐로우스톤 국립공원으로 여행을 떠난 남녀의 상황을 모티브로 한 방풍재킷이다. 다양한 와펜 장식을 가슴이나 팔 등에 배치하고, 지도 프린트 안감을 매칭해 재미요소와 디테일을 동시에 살렸다.

또한, ‘트위드 재킷’은 사파리 기장의 여성 전용 간절기 아우터로, 기본 방풍 및 스트레치 기능은 살리면서 니트 재킷을 입은 듯 포근한 느낌을 주는 제품이다.

이젠벅 정동혁 상무는 “TV광고 속 서인국과 박민영 특유의 밝고 활기찬 매력이 제품의 특징과 잘 어우러지면서 간절기용 재킷을 찾는 소비자들에게 어필한 것 같다. 이번 리오더를 계기로 이젠벅은 가볍게 착장하기 좋은 감각적인 데일리 아웃도어룩을 선보이고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이젠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