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승현 "텅텅 빈 내 파우치, 난 곰손이다"(뷰티바이블2015)

[제니스뉴스=이소희 기자] '뷰티바이블 2015' 강승현이 자신은 메이크업 곰손이라고 밝혔다.

21일 오전 10시 30분 경기도 파주시 산남동 투엘 스튜디오에서 KBS N 여성전문채널 KBS W '뷰티바이블 2015' 현장공개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MC를 맡은 모델 강승현 전효성(시크릿) 광희(제국의아이들)가 참석했다.

강승현은 화장품이 얼마 들어있지 않은 자신의 파우치에 대해 "들어있는 것은 크림이나 립밤 정도이다. 뷰티 프로그램을 하기 전까지는 메이크업을 정말 못했다. 알고 있는 지식은 많지만 실제로는 곰손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광희는 "정말이다. 프로페셔널하게 화장을 할 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프로페셔널하게 화장을 받는 사람이었다. 아이라인을 그리는데 손을 덜덜 떨더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한편 예능과 뷰티를 결합한 '뷰티바이블 2015'는 강승현 전효성 광희가 뷰티에디터로 변신, 직접 다양한 노하우와 트렌드를 취재하고 체험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서예진 기자 syj@zenith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