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TIP] 세심한 바디 케어로 완벽한 여름 스타일 '완성'

[제니스뉴스=김수진 기자] 여름이 성큼 다가오면서 얼굴뿐만 아니라 바디 피부에도 신경 쓰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여름 준비를 위해서는 날씬한 몸매 관리는 물론 겨우내 방치하여 거뭇거뭇하고 푸석해진 피부를 매끄럽고 탄력 있게 가꾸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노출이 두렵지 않은 건강한 피부로 가꿔주는 단계별 바디 케어법을 소개한다.

1단계 - 바디 케어의 시작, 꼼꼼 클렌징

얼굴과 마찬가지로 보디 피부도 클렌징을 철저히 하지 않으면 분비샘이 막혀 피부가 더욱 거칠어지기 쉽다. 먼저 부드러운 스크럽 타입의 각질제거제로 묵은 각질을 씻어내고, 피부 자극을 줄이기 위해 충분히 거품을 내어 온몸을 마사지하듯 부드럽게 클렌징한다.

해피바스(HAPPY BATH) ‘내추럴 바디 스크럽 소프트 필링’은 말랑말랑한 화이트 클레이와 미세한 호두 껍데기 파우더의 순한 각질 제거 효과로 피부를 부드럽게 가꾸어주는 바디 스크럽이다.

키엘(Kiehl's) ‘아로마틱 블렌드 바디 클렌저: 나시 블러썸 & 핑크 그레이프 프룻’은 풍성한 거품이 부드럽고 깨끗하게 클렌징 해주고, 피부를 촉촉하게 남겨 준다.

2단계 - 샤워 후 건조해진 보디를 위한 보습&탄력 케어

날씨가 따뜻해 지면서 샤워 후 바디 케어를 생략하는 경우가 많은데, 요즘처럼 자외선이나 외부 유해 환경에 노출되기 쉬운 계절에는 지친 피부를 진정시키고 충분한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는 것이 필수이다.

달팡(DARPHIN) ‘너리싱 새틴 오일’은 바르는 순간 흡수돼 끈적임 없이 충분한 수분과 영양을 공급해 주는 보디 오일이다. 피부 진정 효과가 있는 홍화씨, 진저 오일을 풍부하게 함유해 햇볕에 자극받은 피부를 달래주고, 피부의 유연성과 화사한 윤기로 온종일 편안함을 지속시켜 준다.

바이오이펙트(BIOEFFECT) ‘바디 인텐시브’는 바디 리페어 세럼으로, 가벼운 텍스처가 피부에 쉽게 흡수돼 피부 속 깊숙이 수분과 탄력을 탱탱하게 채워주고 부드럽게 가꿔준다.

▶ 3단계 – 부드러운 핑크 빛 ‘꿈치 관리’

무릎과 팔꿈치는 물리적으로 외부의 자극을 가장 많이 받는 만큼 각질층이 두꺼워지고 칙칙하게 변색되기 쉽다. 의상이 가벼워지는 여름철에는 노출이 늘어나는 만큼 더욱 특별히 신경 써서 관리해야 한다.

폴라초이스(PAULA'S CHOICE) ‘리지스트 스킨 리빌링 바디로션 10% AHA’는 10% 글리콜릭산(AHA)과 풍부한 항산화 성분이 함유된 바디 로션으로 건조하고 푸석한 피부의 각질을 제거하여 실크처럼 부드럽고 건강한 피부로 가꿔준다.

쏘내추럴(So Natural) ‘더 퓨어 실키 풋 밤 스틱’은 거친 발, 푸석거리는 각질, 굳은살 가득한 뒤꿈치 등 발에 나타나는 다양한 고민을 해결해주는 발뒤꿈치 코팅 지우개이다. 간편한 스틱 타입으로 휴대하기 편리하며, 빠른 흡수력과 파우더리한 마무리감으로 케어 후 바로 외부 활동이 가능하다.


사진=해피바스, 키엘, 달팡, 바이오이펙트, 폴라초이스, 쏘내추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