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 BH엔터와 전속계약… 이병헌-한효주와 한솥밥

[제니스뉴스=안하나 기자] 배우 추자현이 BH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BH엔터테인먼트 측은 30일 “추자현은 중국에서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으며, 바쁜 활동 중에서도 한-중 양국 간의 문화 교류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끊임없는 노력의 결과물인 유창한 중국어 실력과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BH엔터테인먼트의 글로벌 비전에 적합한 배우라 생각해 계약을 맺었다”라고 전했다.

추자현이 출연한 중국 드라마 ‘회가적 유혹’과 ‘목부풍운’이 연이어 시청률 1위를 기록한 것은 물론, 지난 5월 종영한 드라마 ‘행복재일기’가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다. 이처럼 중화권의 작품들을 섭렵하고 국외 배우임에도 현지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중국의 대세 여배우로 거듭난 추자현의 행보에 궁금증이 쏠린다.

한편 BH엔터테인먼트는 이병헌, 이지아, 이희준, 진구, 한효주, 한지민, 한가인 등이 소속되어 있다.

 

사진=BH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