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아름다운 약속 실천 "초상권 반환 소송 배상금 전액기부"

[제니스뉴스=안하나 기자] 배우 송혜교가 약속을 지켰다.

송혜교는 지난 28일 아름다운재단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올해 4월 송혜교는 주얼리 업체의 초상권 무단 사용에 대한 부당이득금 반환 청구 소송에 앞서 배상금 전액을 신진 디자이너의 창작 활동을 위해 기부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송혜교는 법원의 조정에 따른 배상금 전액을 아름다운재단에 기부하며 그 약속을 실천했다.

이 기부금은 디자인 전문가를 꿈꾸는 저소득 학생들을 위한 교육 지원 사업에 쓰일 계획이다.

송혜교는 “대한민국의 또 다른 힘은 문화이다”라며, “기부금이 예비 신진 디자이너를 꿈꾸는 학생들을 위한 창작 활동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송혜교는 연예계 대표 나눔 배우로 손꼽힌다. 하얼빈 안중근 기념관, LA 도산 안창호 하우스 등 전 세계 대한민국 역사 유적지의 한글 안내서 제작 후원, 두산희망학교 건립 기부, 청소년을 위한 영화티켓 기부, 유기견 보호 활동 등 꾸준한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송혜교는 오는 31일 열리는 KBS 연기대상에 참석할 예정이다.

 

사진=UA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