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성적인 보스' 윤박 "신의 미모? 시술할 시간 없어 다이어트 했다"

[제니스뉴스=안하나 기자] 배우 윤박이 ‘내성적인 보스’에서 신의 미모를 지닌 남자 캐릭터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tvN ‘내성적인 보스’ 제작발표회가 10일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송현욱 감독을 비롯해 연우진, 박혜수, 윤박, 공승연, 예지원, 전효성, 허정민, 한재석이 참석했다.

이날 윤박은 “극 중 소심한 은환기와 대조되는 외향적인 보스로 출연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극 중 직업상 PT장면들이 많은데 오바마나 스티브잡스 등 외향적인 사람들의 연설장면을 보며 연구했다”며, “외향적인 사람들의 특징으로 다양한 제스쳐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윤박은 ‘신의 미모’라 소개되는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얼굴을 조정할 수 있는 시간이 있었다면 했겠지만 사전제작 드라마였다. 시술이나 그런걸 할 시간이 없었다”며, “12월초부터 오늘날까지 다이어트를 하고 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는 “요즘 턱선이 지난해보다 날렵해졌다”며, “미모라는 게 외적인 것 보다 마음이 예뻐야 좋게 보이는 게 있다. 제가 마음이 예뻐서 거기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당당하게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내성적인 보스’는 베일에 싸인 유령으로 불리는 극도로 내성적인 보스 은환기(연우진 분)와 초강력 친화력의 신입사원 채로운(박혜수 분)이 펼치는 로맨스 드라마다. 오는 16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