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호정처럼 '섹시 데님'으로 남심 올킬을 노리자!

[제니스뉴스=윤여주 기자] 예년보다 일찍 찾아온 여름 탓에 벌써부터 아찔한 각선미를 드러내는 여자들이 늘고 있다. 시원한 분위기를 선사하는 여자들의 핫팬츠 패션은 편안하면서 스타일 센스까지 높여줘 눈길을 끈다.

보는 것만으로도 시원한 길이감에 소재와 컬러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 연출이 가능한 핫팬츠 패션으로 올여름 세련된 서머룩을 연출해보자.

비키니 다음으로 여자들의 여름 특권이라 불리는 핫팬츠는 짧은 길이로 다리를 길어 보이게 하는 시각적인 효과를 안겨주며, 일상생활부터 휴가지까지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어 여성들의 한여름 필수 아이템이다.

여기 여름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데님 스타일 팁을 알아보자.

스트라이프 패턴의 티셔츠에 화이트 컬러 데님 핫팬츠를 입으면 캐주얼하면서도 감각적인 서머룩을 완성할 수 있으며 여기에 웨지힐을 신으면 다리도 한층 날씬하고 길어 보이는 효과를 줄 수 있다.

짧아진 의상에 포인트를 주기 어렵다면 액세서리를 이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

허전한 손목을 채워줄 컬러풀한 색상의 시계는 발랄하면서도 손목을 가늘어 보이게 하는 효과를 주며, 실버나 골드가 들어간 클러치로 포인트를 주면 독특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으니 참고하자.

한편 잠뱅이의 관계자는 "데님 핫팬츠는 어떤 아이템을 매치햐느냐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 연출이 가능해 여성들에게 사랑받는 아이템이다"라며, 디스트로이드 포인트가 들어간 데님 핫팬츠는 트렌디함과 섹시함을 동시에 어필할 수 있으며 블랙이나 화이트 등 색상이 들어간 핫팬츠는 다채로운 무드의 감각적인 데일리룩 연출이 가능하다"고 전했다.

 

사진=잠뱅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