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정지찬, MBC '우주의 별이' 음악감독으로 컴백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겸 작곡가 정지찬이 음악감독으로 활동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자화상, 주식회사, 원모어찬스로 활동한 정지찬은 MBC 드라마 ‘세가지색 판타지’의 1부 ‘우주의 별이’의 음악감독으로 나섰다. 지난 2015년 12월 MBC 단막 특집극 ‘퐁당퐁당 LOVE’ 이후 1년여 만에 ‘우주의 별이’ 음악감독으로 활동을 알린 것.

정지찬은 엑소 멤버 수호가 맡은 극중 천재 싱어송라이터 우주, 배우 지우가 열연중인 극중 저승사자가 된 여고생 별이의 테마곡을 통해 시청자의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지난 26일 첫 방송된 ‘우주의 별이’는 오빠 팬심이 넘치는 저승사자 별이와 요절이 예상되는 가수 우주가 펼치는 시공을 초월한 감각 로맨스다. '원녀일기', ‘퐁당퐁당 LOVE’로 탄탄한 팬층을 쌓은 김지현 PD와 '우주의 별이'로 다시 만난 정지찬이기에 연출과 음악이 함께 만들어 내는 하모니에 더욱 관심이 모인다.

한편 1996년 제8회 유재하가요제 대상을 수상하며 이름을 알린 정지찬은 2017년 데뷔 20주년을 맞아 다양한 활동을 계획 중이다.

 

사진=스노우 뮤직, MB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