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측 “정예인 부상, 경과 지켜보고 활동여부 결정 예정”(공식입장)
러블리즈 측 “정예인 부상, 경과 지켜보고 활동여부 결정 예정”(공식입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러블리즈 멤버 정예인이 컴백을 앞두고 부상을 당했다.

20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제니스뉴스에 “정예인이 연습 중에 부상을 당했다. 지금 치료를 받으면서 휴식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러블리즈는 오는 27일 새 앨범 ‘아 유 레디(R U Ready?)’ 발매를 앞두고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상황. 이에 소속사는 “컴백이 일주일 밖에 남지 않은 상황에서 정예인의 부상이 부상을 당해 안타깝다”고 설명했다.

정예인의 컴백 활동 여부에 대해서는 “경과를 지켜보고 있다. 아티스트의 건강이 우선이기 때문에 상황을 보고 결정해야할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러블리즈는 27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아 유 레디?'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컴백한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