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동현, 영화 ‘부라더’ 합류... 마동석-이동휘와 호흡

[제니스뉴스=연나경 기자] 배우 채동현이 영화 ‘부라더’에 캐스팅됐다.

채동현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가 27일 “배우 채동현이 영화 ‘부라더’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채동현은 극 중 석봉(마동석 분)의 직장 동료 ‘법정’을 연기해 국보급 보물을 찾는 것이 목표인 성복을 도와 함께 활약하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채동현은 현재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 촬영중이며, SBS 새 월화드라마 ‘귓속말’에 이어 영화 ‘부라더’까지 캐스팅 되면서 꾸준한 연기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한편 ‘부라더’는 근본 있는 안동으로 돌아온 근본 없는 형제의 ‘나 혼자 살기’ 프로젝트를 그린 영화로, 뮤지컬 ‘형제는 용감했다’를 영화화한 작품이다.

‘부라더’는 올 해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사진=매니지먼트 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