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건-조윤희 측 "'월계수' 종영 즈음 연인으로 발전"(공식입장)

[제니스뉴스=연나경 기자] 배우 이동건과 조윤희가 열애 중이다.

28일 오전 이동건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제니스뉴스에 “드라마 종영 즈음 좋은 감정을 가지고 두 사람이 만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조윤희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역시 제니스뉴스에 “드라마 종영 즈음 좋은 감정을 가지고 열애를 시작했다”며, “시작하는 단계이니 예쁘게 지켜 봐달라”고 부탁했다.

이동건과 조윤희는 지난 26일 종영한 KBS2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각각 이동진과 나연실을 연기했다. 두 사람은 ‘진실커플’이라는 애칭을 얻으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이동건은 1998년 1집 'Time to fly'로 데뷔한 뒤 SBS '파리의 연인', tvN '슈퍼대디 열' 등에 출연했다. 

조윤희는 2002년 SBS '오렌지'로 데뷔한 뒤, tvN '나인: 아홉번의 시간여행' 등 드라마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현재는 KBS Cool FM '조윤희의 볼륨을 높여요' 진행중이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