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인터뷰] 립버블 ⑤ 서린 "강점? 10대다운 발랄하고 통통 튀는 매력"
[Z인터뷰] 립버블 ⑤ 서린 "강점? 10대다운 발랄하고 통통 튀는 매력"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7.03.2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서린이 립버블이 지닌 강점을 어필했다.

제니스뉴스는 최근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제니스뉴스 사옥에서 신인 걸그룹 립버블을 만났다. 류아, 서린, 미래, 해아, 이나, 은별, 한비 일곱 멤버와 이야기를 나눴다.

립버블은 지난 22일 데뷔 싱글 '팝콘'을 발표하고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었다. 데뷔 전부터 SNS를 통한 홍보 및 버스킹 등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면서 조금씩 팬덤을 쌓아왔다.

이에 서린은 "팬들과 카페에 앉아 함께 토크쇼 같은 것을 하고 싶다. 팬들과 소통을 많이 하고 싶다. 팬들에게 저희가 이만큼 관심이 있다는 것도 보여드리고 싶다"고 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콘서트를 개최에 대한 소망도 드러냈다. 서린은 "콘서트를 하게 된다면 팬분들이 저희가 입었으면 하는 의상에 대한 의견을 받아서 하고 싶다. 예를 들어 동물 잠옷이라던가 커다란 인형 옷을 입고 무대를 꾸미면 재밌을 것 같다. 재밌고 친근하게 공연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워낙 가요계 걸그룹이 쏟아지고 있다. 걸그룹 대전 속 립버블이 내세울 수 있는 강점은 무엇일까. 이에 대해 서린은 "다양한 콘셉트들이 있다. 저희는 10대다운 발랄하고 통통 튀는 매력을 보여드리겠다"고 당찬 각오를 전했다.

끝으로 서린은 "대중분들에게 우선 저희 립버블을 많이 알리는 것이 첫 번째 목표다. 친근하고 또래 아이들과 같은 이미지로 남았으면 좋겠다. 친근하면서도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활동 목표를 밝혔다.

립버블의 데뷔 타이틀곡 ‘팝콘’은 사춘기 소녀들이 아픔이나 성장통을 겪으면서 팝콘처럼 성장한 결실을 만들고자 하는 귀여운 의지를 담아냈다. 인트로부터 팝콘이 터지는 효과음이 인상적이고, 후크의 익숙한 멜로디가 귀를 사로잡는 유쾌한 팝댄스곡이다.

한편 지난 22일 데뷔 싱글 '팝콘'을 발표한 립버블은 이후 각종 음악방송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