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101’ 유선호 “펜타곤 최애? 후이, 정말 좋은 형”(인터뷰)
‘프로듀스 101’ 유선호 “펜타곤 최애? 후이, 정말 좋은 형”(인터뷰)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7.07.13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큐브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유선호가 소속사 선배들을 언급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제니스뉴스와 유선호가 최근 서울 마포구 합정동에 위치한 카페에서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종영 인터뷰로 만났다.

이날 유선호는 소속 선배 가수에 대해 “저와 관린이 형을 많이 응원해주셨다. 펜타곤 형들, 비투비 선배님, 씨엘씨 누나들, 현아 누나도 모두 응원해줬다”고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앞서 라이관린은 방송을 통해 펜타곤 우석에 대한 애정을 표한 바 있다. 이에 “펜타곤에서 좋아하는 멤버는 누구인가”라는 물음에 유선호는 “저는 후이 형을 좋아한다. 저에게 너무 잘 가르쳐주시고 잘 대해준다. 정말 좋은 형이다. 생방송이 끝난 후에도 ‘고생했다’고 말해줬다. 저에 대한 기사도 캡처해서 보내주고 했었다”고 답했다.

유선호는 롤모델로 비투비, 펜타곤을 꼽았다. 그는 “비투비 형들은 너무 대선배님이고 정말 좋아한다. 제가 큐브엔터테인먼트에 들어온 이유도 비투비 형님들이 있기 때문이었다. 7 명 모두를 좋아한다. 영상도 많이 찾아본다”고 밝혔다.

이어 “펜타곤 후이 형, 여원 형도 롤모델이다. 두 형들은 저에게 노래나 그 오에 조언들을 많이 해줬다. 펜타곤 영상도 많이 찾아봤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선호는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해 ‘병아리 연습생’으로 국민 프로듀서들의 사랑을 받았으며 ‘쏘리쏘리’, ‘봄날’, ‘열어줘’ 등을 선보였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