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코카콜라, 평창올림픽 성화봉송 개최...'모두의 염원을 담아'(종합)
[Z현장] 코카콜라, 평창올림픽 성화봉송 개최...'모두의 염원을 담아'(종합)
  • 경지유 기자
  • 승인 2017.09.28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경지유 기자] 코카-콜라가 청소년의 꿈을 응원하는 올림픽 성화봉송 행사를 열었다.

27일 서울 중구 소공동 더플라자호텔 다이아몬드홀에서 ‘코카-콜라와 함께 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으로 하나되는 순간’ 행사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차범근 전 국가대표 축구감독, 가수 정진운, 가수 션, 펜싱 국가대표 선수 박상영, 마라톤 메달리스트 이봉주, 사진작가 조세현 등 여섯 명의 드림멘토가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드림 멘토와 미래를 위해 꿈을 키워가는 열 여섯 명의 청소년들이 참석해 성화봉송 릴레이를 이어갔다.

첫 번째 성화봉송 주자로 등장한 차범근은 “코카콜라와 함께 국내 최초 동계올림픽인 평창 동계올림픽이 꼭 성공할 수 있길 바란다”며 “이번 성화봉송을 통해 어린 선수들이 기회에 한발짝 다가서길 응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등장한 성화봉송 주자 정진운은 “평창 올림픽 슬로건이 ‘하나된 열정’이다. 열정으로 스포츠를 사랑하는 사람으로 이 자리에 섰다. 올림픽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홍보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등장한 이봉주는 “코카-콜라 행사를 통해 간접적으로나마 평창올림픽에 참여해 기쁘다”고 말하며 “저도 과거 학창시절 성화봉송을 시작으로 꿈을 키워 마라토너가 됐다. 학생들의 꿈이 이뤄질 수 있도록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여섯 명의 드림멘토는 각각 청소년들을 향한 희망의 메시지를 성화모형에 붙이며 그들의 밝은 미래를 응원했다.

코카-콜라사 관계자는 “청소년의 꿈을 응원하는 드림멘토들과 꿈을 키워가는 청소년들이 하나 되어 코카-콜라와 함께 2018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의 역사적인 순간을 나누게 돼 기쁘다”며, “코카-콜라는 1928년 암스테르담올림픽을 시작으로 가장 오래된 올림픽 파트너사로서 성화봉송으로 하나되는 순간을 통해 대한민국에 희망을 불꽃을 전파하며, 모두에게 잊지못할 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은 한반도 평화의 의미를 담아 남-북한 인구 7만 5천명을 뜻하는 7천 5백명의 주자들이 개막 101일 전인 11월 1일부터 개최연도를 상징하는 2018km를 달린다.

 

사진=코카콜라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