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모두가 다 쳐다 봐' 섹시 퀸 오브 퀸 메이크업 3
[기획] '모두가 다 쳐다 봐' 섹시 퀸 오브 퀸 메이크업 3
  • 오지은 기자
  • 승인 2017.09.29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매일 하는 메이크업이 지겹거나 스타일에 힘주고 싶은 날이 있을 것이다. 이런 날엔 도발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강렬한 섹시 메이크업에 도전해보자.

이에 제니스뉴스가 여자 아이돌을 대표하는 섹시 미인 세 명을 뽑았다. 바로 티아라 지연, 마마무 화사, 티아라 효민이 그 주인공. 시크한 블랙과 잘 어울리는 섹시 메이크업을 연출한 세 명을 비교 분석했다.

★ ‘내가 제일 예뻐’ 티아라 지연

연예계 대표적인 고양이상인 티아라 지연은 길게 뺀 아이라인으로 눈매를 강조했다. 이로써 도도한 이미지를 완성했다. 특히 레드 컬러의 섀도를 아이라인 위에 덧발라 포인트로 연출했으며, 같은 레드 컬러를 이용해 립을 연출했다.

피부, 아이 메이크업 등 전체적으로 매트하게 표현했다면 립은 글로시한 텍스처로 완성한 것이 특징. 여기에 지연은 컬이 굵은 웨이브 펌으로 섹시한 매력을 배가시켰다.

★ ‘섹시 보스’ 마마무 화사

아이돌 섹시 퀸을 뽑으라면 단연 마마무 화사일 것이다. 구릿빛 피부와 글래머러스한 몸매, 뚜렷한 이목구비로 남성들은 물론 여성 팬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화사는 일명 '미국 언니 메이크업'으로 걸크러시 매력을 발산 중이다.

화사는 본래의 피부 톤을 살린 내추럴 메이크업을 즐겨 하는 편이다. 여기에 높게 그려 올린 아이 라인으로 포인트를 줬다. 마지막으로 글로시한 텍스처를 살린 누드 립으로 립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 ‘과감한 글램 섹시’ 티아라 효민

최근 립만 포인트를 주는 원 포인트 메이크업이 한동안 인기였다. 그러나 티아라 효민은 아이까지 강조하는 레드 메이크업으로 그윽하면서 강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아이 메이크업은 레드 섀도 하나를 이용해 음영을 준 것이 특징. 여기에 꼬리를 길게 뺀 레드 아이라인으로 또렷한 눈매를 강조했다. 여기에 레드 립스틱을 풀립으로 연출해 섹시 메이크업을 완벽 소화했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