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SS서울패션위크] 린아vs해아vs신유미, 블랙 앤 화이트 룩 3
[18SS서울패션위크] 린아vs해아vs신유미, 블랙 앤 화이트 룩 3
  • 오지은 기자
  • 승인 2017.10.19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서울패션위크 블루 카펫 위 블랙 앤 화이트 패션을 한데 모았다.

‘패션인들의 축제’ 2018 S/S 헤라서울패션위크가 17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개최됐다. 이날 쇼에는 각 브랜드의 의상으로 다양한 패션 센스를 뽐낸 스타들이 서울패션위크의 블루카펫을 밟아 화제를 모았다.

서울패션위크의 셋째 날 블루 카펫을 밟은 수 많은 스타들 가운데 블랙 앤 화이트 컬러를 이용해 스타일링을 한 스타들이 화제다. 이에 워너비 린아, 립버블 해아, 신유미의 블랙 앤 화이트를 비교 분석해봤다.

★ ‘시선강탈 각선미’ 워너비 린아, 세련미 한 가득

예쁨을 한 가득 몰고 온 워너비 린아는 캐주얼한 블랙 티셔츠에 스커트를 착용한 뒤 화이트 롱 재킷을 레이어드했다. 이로써 미니멀한 블랙 앤 화이트 룩을 연출했다. 여기에 니트 소재의 앵클 삭스 부츠를 신어 날씬한 각선미를 강조했다.

★ ‘예쁨이 덕지덕지’ 립버블 해아, 머리부터 발 끝까지 요정 포스

귀여운 비주얼과 여리여리한 몸매로 여성스러운 매력을 발산한 해아는 길이가 짧은 이너에 언발란스 재킷을 레이어드해 하의 실종으로 연출했다. 특히 이 재킷은 왼쪽과 오른쪽이 블랙 앤 화이트로 배색된 것이 특징이다.

해아는 여기에 높은 스트랩 하이힐을 매치해 다리가 길어 보이게 연출했다. 이와 함께 화려한 화이트 진주 드롭 이어링으로 화려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 '유미쌤의 일탈' 신유미, 오늘만큼은 화려하게~

'프로듀스 101 시즌2'의 트레이너로 화제를 모았던 가수 신유미는 시크한 올 블랙에 스커트의 화이트 배색으로 포인트를 준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자칫 밋밋할 수 있었던 블랙 룩에 신유미는 화려한 드롭 이어링을 매치해 세련되면서도 멋스럽게 완성했다. 여기에 레더 소재의 플랫폼 힐을 신어 다리가 길어 보이면서도 펑키하게 연출했다.

 

사진=황지은 기자 snow@